인천환경운동연합 > 녹색교육 > 딱따구리 기자단 > 11월 9일 딱따구리 어린이기자단

활동소식

11월 9일 딱따구리 어린이기자단

건우, 승원, 재혁, 희수, 지훈, 지우 6명의 친구들과 문학산에서 올해의 마지막 활동을 하였어요.
방형구틀을 다 같이 제거하고 가을 단풍이 너무나 멋진 새로운 길로 들어갔어요. 어디에 눈을 두어도
얼마나 아름답던지 자연은 위대하단 생각이 절로 들었어요. 오늘은 딱따구리들이 맘껏 문학산의 곳곳을 누비는 날이네요.
예전에 청딱따구리를 만났던 근방 새들이 많이 있는 곳에 이르러 땅콩의 겉껍질을 까서 폭죽컵에 담아
나의 소원과 함께 멀리 날려주는 활동을 하였어요. 약수터에 이르러 간식을 먹고
다시 한 번 나무줄기 곳곳에 땅콩을 끼워두었어요.

버드콜을 나눠주고 각자 새들과 교감해보는 시간도 가졌어요.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하는 건우가 단체 셀프사진을 찍도록 해주어 7명이 한명도 빠짐없이 가을날의
문학산에서 아름다운 사진을 남길 수 있었어요. 지훈이도 우리의 단체사진을 근사하게 담아주었어요.
나무흔들다리 신나게 흔들며 건너고 무지개다리 또한 마구 흔들며 건너갔다 왔어요.
산을 내려와서 알록달록 나뭇잎으로 색상환을 만들어 그라데이션 느낌이 나는
사진을 찍어보았답니다. 올해 우리 딱따구리 친구들을 품에 안아준 문학산에게
감사하며 문학산의아이들로 커가는 딱따구리 친구들에게도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 ^^

                                                                                                                    –   강영숙( 고마리) 선생님 –

 

 

인천환경운동연합

인천환경운동연합

코로나19 · 기후위기 극복 위해 '탄소제로', '석탄제로', '생태전환'

녹색교육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