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 활동소식 > 열린우리당은 환경파괴정당이 되려는가?(3/24)

활동소식

열린우리당은 환경파괴정당이 되려는가?(3/24)

3월 24일 오전 11시. 영등포에 있는 열린우리당 당사 앞에서는 환경운동연합회원들이 강현욱 전북 지사와 박태영 전남 지사의 열린우리당 입당과 관련 환경파괴의 주역을 맡고 있는 이들의 입당을 비난하는 기자회견이 있었다. 이 자리에서 황호섭 생태보전국장은 자족형 기업신도시와 신항만이 포함된 새만금의 조기 완성과 핵폐기장 유치에 적극적인 지원을 받기 위해 열링우리당에 입당키로 했다는 강 지사의 입당 취지와 38조원의 외자를 유치하여 100홀 이상의 골프장과 카지노가 포함된 1천만평의 위락단지 조성을 지원 받기 위해 입당한다는 박 지사의 입당 취지에 대해 이들의 입당은 환경 파괴를 부채질 하는 것이라고 강력히 항의했다.
ⓒ박종학 시민환경정보센터

인천환경운동연합

인천환경운동연합

코로나19 · 기후위기 극복 위해 '탄소제로', '석탄제로', '생태전환'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